Home > 참여나눔터 > 우리마을 이야기

우리마을 이야기

가족,친구, 그리고 우리의 이웃들

  • 이광수
  • 2014-05-10 13:42:21
  • hit1099
  • vote1
  • 211.105.69.115



우리동네 104동 옆 한 켠에 에메랄드빛 건물이 있습니다.
 
파란바탕에 흰 글씨는 인천광역시지체장애인협회라고 쓰여있습니다.
 
심플한 외부와 달리 내부는 매우 아기자기하고 아늑하답니다~궁금하시면 방문해보세요~^^
 
동네를 다니다보면 휠체어를 타시거나 몸이 불편한 분들이 많이 계십니다.
 
누군가의 가족이고 친구이고 우리의 이웃들이지요^^
 
그런분들이 이 사무실에서 모여서 이야기도 나누고 함께 살아가는 동네를 만들기 위해 여러 가지 활동도 하고 계십니다.
 
지체장애인협회는 뇌병변, 지체장애를 가지신 분들이 가입해서 활동하실 수 있다고합니다~
 
이미 150명이나 가입하셔서 활동하고 계시다고 하네요~
 
우리의 이웃이자 함께 살아가는 장애인분들게 밝게 웃으며 인사한번 건네보는 것은 어떨까요
게시글 공유 URL복사
댓글작성

열기 닫기

댓글작성